보도자료
[대전한방피부과] 겨울철 여드름은 무엇이 다를까
기사입력: 2010/12/28 [10:25]  최종편집: ⓒ 보도뉴스
이상백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흔히 여름철에 심해지는 것으로 알려진 여드름, 그러나 건성피부의 사람들에게는 오히려 지금과 같은 겨울철이 여드름이 더 많이 나는 시기다. 겨울은 건조하고 차가운 바람이 불어 습도가 낮아짐과 동시에 실내와 실외의 기온차가 심해져 피지 분비가 많아지고 각질이 일어나기 쉽다.

피부가 건조해져 당기고 푸석푸석해지거나 볼이나 입가에 각질이 생겨 모공이 막히게 되면 막힌 모공 안에 점차 피지가 쌓이게 되고 모공이 막혀 세균이 생겨나 여드름 염증을 유발시키게 되는 것이다.

대전한방피부과
▲ 하늘체한의원 대전점 하승엽 원장     © 이상백 기자
하늘체한의원 하승엽원장은 “추운 날씨가 계속되는 겨울철에는 혈관이 좁아져 혈액순환이 잘 되지 않을 수 있다고 말하면서 몸이 따뜻해야 원활한 혈액순환이 이루어지고 건강한 피부를 유지 할 수 있다”고 조언했다.

이는 한방으로 여드름을 치료할 때 여드름의 증상을 치료하기 전에 여드름의 원인을 먼저 치료하는 이유이기도 하다. 한방여드름치료는 개개인별 명확한 원인진단과 그에 맞는 한약 처방을 우선시 한다.

한약으로 여드름을 치료한다는 말은 내부 장기에 이상이 생겼거나 우리 몸에서 순환하는 기의 흐름이 원활하지 않아 발생되는 여드름의 근본원인을 해결하는 것이다. 기능이 떨어진 장기를 보하고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도와줘 열이 몸 속에서 정체되어 여드름을 발생하는 것을 막고 피부에 적절하게 영양과 수분이 공급될 수 있게 만들어 주는 것이다.

이후 압출과 피지제거, 기계관리와 같은 한방메디컬스킨케어를 통해 외부관리가 진행되면 내,외부로 여드름에 대한 치료가 이뤄지게 되므로 치료 기간을 단축하고 궁극적인 목적인 여드름을 없애고 재발의 확률을 줄일 수 있다.

하승엽원장은 이와 함께 “일주일에 한 번은 각질제거를 해줘 각질이 쌓이지 않게 해주고 겨울철에는 외출 시 터들넥이나 목도리등을 자주 착용하는데 이는 피부의 모공을 자극함으로써 여드름을 유발할 수 있으니 착용 전에 모피나 니트소재의 옷은 각별히 신경 써서 입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겨울철 여드름이 기승을 부리는 또 다른 이유, 바로 추운 날씨 때문에 깨지기 쉬운 생활리듬이다. 불규칙한 생활리듬은 육체적, 정신적 스트레스를 유발하면서 피지분비를 촉진시켜 여드름을 발생시키기 때문에 여드름이 있는 피부의 경우는 수면시간을 충분히 확보하고 너무 늦은 밤에는 야식을 삼가는 등 최대한의 규칙적인 생활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

겨울이기 때문에 더욱더 조심해야 할 부분이 하나 더 있다 여드름은 자외선에도 영향을 많이 받는데 겨울철에는 자외선이 여름보다 약하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자외선 차단제를 잘 바르지 않는 등 방심하게 되는 경우가 많다. 그러나 눈이 많이 온 날이나 스키장 등에서의 겨울을 보낼 때에는 오히려 여름철보다 더 큰 문제가 생기는 경우가 많다. 또 겨울철 야외 활동을 통해서 차갑고 건조한 바람을 많이 맞으면서 여드름이 악화되는 경우도 있으니 이 같은 점을 유념해 여드름 발생 환경에 되도록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배우 고아성, 편안하면서도 감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