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서울시, 주요공원 6곳에서 정월대보름 즐기세요
북서울꿈의숲, 길동생태공원, 서울숲 등 6개 공원서 민속놀이 체험마당 풍성
기사입력: 2011/02/16 [12:45]  최종편집: ⓒ 보도뉴스
김시현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북서울꿈의숲, 길동생태공원, 서울숲 등 6개 공원서 민속놀이 체험마당 풍성>

서울시가 17일(목) 정월대보름을 맞아 북서울꿈의숲 등 주요공원에서 공연과 전시, 민속놀이체험 등 다채로운 행사를 마련한다고 밝혔다.
 
정월대보름 체험마당 등 다양한 행사를 개최하는 서울의 주요공원은 북서울꿈의숲, 길동생태공원, 천호공원, 양재시민의숲, 남산공원, 서울숲 총 6곳이다.
 
<북서울꿈의숲 에선 민화전시와 무료로 진행되는 특별공연‘신명놀음’펼쳐져>

▲ 정원대보름 민속놀이     © 김시현
북서울꿈의숲 창녕위궁재사에선 오전 10시부터 저녁 6시까지 윷놀이, 투호, 제기차기 등 민속놀이를 즐길 수 있고, 저녁 6시부턴 문화광장에서 정월대보름맞이 특별 무료공연 산딸아물딸아의 ‘신명놀음’이 펼쳐진다.
  
여성으로만 구성된 대한민국 최초의 여성 사물놀이패인 ‘산딸아물딸아’는 이날 비나리, 판굿, 길놀이 등 정월대보름 맞이 특별공연을 통해 이곳을 찾는 시민들에게 대보름 달빛 아래 야외무대에서 펼치는 신명나는 우리가락을 전할 예정이다.
 
또한, 북서울꿈의숲 내 드림갤러리에선 2월 20일까지 새해 행복을 염원하는 ‘행복을 그리는 그림-민화’(부제:민화의 재발견)展이 열리고 있어 함께 관람할 수 있다. 특히 이번 전시는 독특한 소재와 다양한 시선 등 민화의 새로운 변신을 엿볼 수 있다. 
  
드림갤러리에서 진행되는 민화전시회는 무료전시이며, 관람은 오전 10시부터 저녁 6시까지 가능하다. (문의: 2289-5401~9) 
 
<서울숲과 길동생태공원에선 초등생 대상‘소원엽서 만들기’행사 진행>

서울숲과 길동생태공원에선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윷놀이, 제기차기, 팽이치기, 투호 등 민속놀이 체험마당이 펼쳐지며, 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소원엽서 만들기’ 를 통해 한 해의 소망을 기원하는 행사를 마련한다.

이밖에 천호공원, 시민의숲, 남산공원에서도 윷놀이, 팽이치기, 투호 등 우리 고유의 민속놀이 체험이 가능하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나나, 보정이 필요 없는 몸매의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