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청주비만]바캉스에 계절 여름!! 비만관리 상식을 전문의를 통해 알아보다
청주성형외과, 청주비만, 청주필러, 청주보톡스, 청주지방흡입, 청주지방이식을 알아보다
기사입력: 2011/06/22 [16:20]  최종편집: ⓒ 보도뉴스
최선용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노출에 계절 여름이 찾아왔다. 이 때문에 많은 분들이 다이어트를 결심하기도하고 여러 피부, 성형 관련 병원을 방문한다. 하지만 잘못된 상식들과 소문으로 낭페를 본들을 위해 이번 기사에서는 요즘 각광받고 있는 청주의 한 피부과의 도움을 받아 정보를 전달하고자 한다. 아래 소개해드리는 내용의 시술들이 여름에 많은 분들이 찾는 방법이다.

 



첫 번째, 필러는 피부가 나이가 들면서 자외선 등 다양한 원인에 의해 피부 연조직이 줄어들게 됐을 때 칼을대지 않는 주사요법 중의 하나이다. 그 장점으로는 칼을 대지 않기 때문에 부종이나 통증이 거의 없고, 시술직후 즉각적인 효과를 볼 수 있다. 또한 원하는 모양으로 시술이 가능하며 시술 후 미세 교정이 가능하며 시술시간이 5분 정도로 매우 짧기 때문에 직장인들도 부담없이 할 수 있다. 시술직 후 일상생활이 가능하다.

 





두 번째, 보톡스도 필러와 같이 주사요법이지만 근육을 선택적으로 마비시켜 주름을 펴주는 용도로 많이 쓰인다. 장점으로는 임상실험을 통해 약효와 안전성을 인증받은 시술방법이고 간단한 주사요법만으로 각진 턱을 교정 할 수 있고 시술 효과도 빠르다. 시술시간이 짧아 시술 후 일상생활에 전혀 지장이 없다. 또한 시술 후 부작용이나 통증이 없고 시술비가 근육절제에 비해 싸고 경제적이다.

시술 후 주의사항으로는 당일은 문지르거나 마사지하면 안된다. 약물이 원하지 않는 부위로 퍼질 수도 있기 때문이다. 주사 당일은 사우나도 하면 안된다. 가급적 주사부위에 손을 대면 안되지만 주사 당일 저녁에는 세수를 해도 된다. 근무력증 환자, 임신, 수유부, 12세 이하 어린이는 시술하지 않는 것이 좋다. 안면의 일부의 근육이 마비되므로 웃을 때 부자연스러운 모습이 될 수도 있으니 너무 욕심을 내어 주름을 펴려는 시도는 하지 않는 것이 좋다. 이미 오랜 세월 깊게 파인 노인의 피부의 깊은 주름은 한번의 주사로 제거되지는 않고 여러번 주사해야하며 필러와 병행하는 것이 더욱 효과적이다. 피부의 여유가 많아 생겨 늘어지는 주름 또한 이 주사로는 해결이되지 않는다. 얼굴 올림 술과 병행하여 교정을 하는 것이 좋다. 아래 내용은 자가진단법이다.

 



세 번째, 지방흡입, 지방이식의 시술부위는 팔자주름, 미간주름, 눈가주름 등 볼살, 눈밑, 무턱교정, 입술윤곽, 함몰 흉터 등 낮은 코 성형, 코끝 모양 등이 있다.

요즘 많은이들에 각광을 받고 있는 청주연세로즈엘만의 리포메틱 지방흡입술을 소개하겠다

전문의사와 상의하여 원하는 시술 부위를 정하고, 국소마취 하에 약 2~3mm 피부를 절개한다. 지방연화 및 지혈 효과가 있는 특수 물질을 투여하고, 필요에 따라 외부초음파와 감압을 이용하여 지방을 연화 시킨다. 이후 미세하고 강력한 리포메틱 지방 흡입관으로 지방층을 파괴하여 흡입한다. 원하는 만큼 지방흡입 후 절개를 봉합하고, 시술 후속 조치 후 간단한 건강 점진 체크를하면 귀가 할 수 있다.

시술대상은 운동이나 식이요법으로 해결할 수 없는 비만, 유전적으로 지방세포가 많은 사람, 임신과 출산을 반복하면서 생기는 여성들의 하복부 비만, 노화로 인해 배나 허벅지가 처지는 사람, 특정 부위에 과도하게 살이 찐 사람, 시간 부족으로 체형교정을 단시간 해결해야 하는 사람들에게 추천한다.

 







 

모든 병원의 시술이 장단점을 가지기 때문에 병원 전문의와의 상담이 꼭 필요하다.

아래주소는 기사작성에 도움을 준 청주연세로즈엘의 홈피주소이다

http://cjroseelle.co.kr/

보다 자세한 내용은 홈피 1:1상담도 가능하고 여러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keyword : 청주성형외과, 청주지방이식, 청주지방흡입, 청주비만, 청주필러, 청주보톡스, 청주성형, 청주로즈엘, 로즈엘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기은세, 한파에도 사랑스러운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