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
강원도
[강원도] 강원도 공공이불빨래방, ‘어르신의 안부 묻는 우유배달’도 함께
기사입력: 2021/10/06 [17:35]  최종편집: ⓒ 보도뉴스
김정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강원도가 전국 최초로 운영중인 ‘공공이불빨래방 사업’에 ‘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 사업’을 접목시켜 어르신들을 위한 통합생활복지서비스를 확대 추진한다.

 

도는 10월 6일부터 삼척, 정선 공공이불빨래방 2개소에서 기존 운영하고 있는 빨래수거·배달 차량을 활용한 저소득 홀몸 어르신 대상 ‘안부 묻는 우유 배달사업’을 시범운영한다고 밝혔다.

 

‘어르신의 안부를 묻는 우유배달 사업’은 (사)어르신의안부를묻는우유배달(이사장 호용한)(이하 (사)어르신안부)에서 2003년부터 서울지역을 대상으로 추진해 온 사업으로, 홀로 사는 저소득 어르신의 건강과 안부를 챙겨 고독사를 예방하기 위한 사업이다.

 

본 사업은 어르신들의 소화능력을 고려해 유당을 제거한 우유제공으로 어르신 건강도 챙기고, 배달된 우유가 문 앞에 적체될 경우 안부를 묻고 변동사항을 확인하는 등 어르신의 안전상태를 확인 할 수 있다.

 

도와 (사)어르신안부의 이번 협업으로 (사)어르신안부는 안부확인이 필요한 도내 저소득 홀몸 어르신에게 우유를 무상지원하고, 도는 공공이불빨래방 배달시스템을 활용하여 어르신께 우유를 배달하며 안부를확인한다. 도는 시범운영을 거쳐 도내 모든 공공이불빨래방 개소 예정시군에도 확대 해 나갈 계획이다.

 

본우유배달 사업은 지금까지 서울지역 내에서만 추진하여 왔으나, 도 관계부서의적극적인 요청과 (사)어르신안부의 협업으로 이번에 강원도까지 확대하게 되었음.

 

백창석 도 일자리국장은 “취약계층 홀몸어르신께는 우유 하나로 지역 사회와의 연결고리가 하나 더 만들어졌다. 적극적으로 협업해주신 (사)어르신안부(이사장 호용한)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공공이불빨래방을 이불빨래만이 아닌 생필품 구매대행과 우유배달을 통한 어르신들의 안부확인 등 통합생활복지서비스 제공이 될 수 있도록지속적으로 발전·확대시켜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너를 닮은 사람’ 고현정, 슬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