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담양군
[담양군] 달리는 국민신문고, 담양 전통시장 찾아 주민 고충 듣는다
- 국민권익위원회, 15일 담양 창평시장에서 고충 상담, 비대면 민원 신청 교육

기사입력: 2021/10/13 [15:56]  최종편집: ⓒ 보도뉴스
김정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담양군(군수 최형식)은 오는 15일 창평시장에서 ‘달리는 국민신문고’가 운영된다고 밝혔다.

 

‘달리는 국민신문고’는 대형 상담버스를 활용해 전국의 시골장터 및 다중이용시설을 찾아가 시장상인 및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고충을 청취하고 해소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국민권익위원회에서 추진하고 있다.

 

창평시장 주차장에서 진행하는 국민신문고에서는 신속 정확한 민원 해소를 위해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 한국농어촌공사 등 기관이 협업해 상담을 진행한다.

 

또한 소외되기 쉬운 디지털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비대면 민원 신청 방법과 온라인 기기 사용법을 알려주는 ‘디지털 신문고’ 서비스도 운영할 계획이다.

 

군에서는 보다 많은 주민들이 고충을 상담 받을 수 있도록 이장회의, 마을방송 등을 통한 적극적인 홍보를 진행 중이다.

 

군 관계자는 “달리는 국민신문고를 통해 고충을 겪고 있는 시장상인 및 지역주민에게 좀 더 다가가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태희, '메리메리크리스마스데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