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상주시
[상주시] 도시재생 뉴딜사업 상산공원 준공식 개최
- 그늘막·인공연못·경관조명 등 갖춰, 인근엔 쌈지공원 두 곳도 설치 -
기사입력: 2021/10/21 [10:42]  최종편집: ⓒ 보도뉴스
김정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상주시가 도시재생 뉴딜사업(일반근린형)으로 조성한 상산공원 준공식을 21일 열었다.

 

상산공원은 상주경찰서 뒷골목(성하동 6-5 일원)에 도시재생 뉴딜사업(일반근린형) 중 마을환경개선사업으로 설치됐으며 약 9억원이 들었다.

 

상산공원(1,743㎡)에는 퍼걸러(그늘막)와 인공 연못, 벤치 등이 설치돼 시민들의 휴식 공간 역할을 할 전망이다. 그늘막 지붕에서 물이 떨어지고, 담장에는 타일 벽화도 설치됐다. 상산공원 입구 도로 바닥에는 자전거 바퀴 문양의 장식을 하는 등 도로를 정비했고, 인근에는 쌈지공원 두 곳도 조성됐다. 특히 상산공원에는 화려한 경관조명이 설치돼 사진 촬영 명소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준공식은 동성동도시재생추진위원회(회장 김희동)가 주최했으며, 도시재생 성과 발표회와 함께 지신밟기 등 볼거리도 제공했다.

 

김희동 동성동도시재생추진위원회장은 “경찰서 뒤 골목은 우범지대로 인식되는 어두운 골목이었는데, 이번 사업으로 주민들이 안심하고 다닐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주민들과 소통하면서 구도심에 활기를 더할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애정을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배우 이상윤, 다채롭게 물들인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