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임실군
[임실군] 임실군, 국가 암검진 수검 독려 홍보
기사입력: 2021/10/21 [14:43]  최종편집: ⓒ 보도뉴스
김정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임실군이 사망원인 1위인 암을 조기에 발견하고 치료율을 높이고자 군민의 국가 암검진 수검을 독려하는 홍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군 보건의료원은 국가 암 조기 검진 독려를 위해 전화와 문자로 검진대상자에게 안내하고 있으며, 이동 건강검진과 연계하여 홍보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전북지역암센터와 연계하여 2개월 동안 관내 버스 뒷면에 홍보 슬로건을 부착하여 군민들이 검진 시기를 놓치지 않고 올해 안으로 암 검진을 꼭 받을 수 있도록 하였다.

 

암 검진대상자는 홀수년도 출생자로 ▲위암 만 40세 이상 ▲유방암(여성) 만 40세 이상 ▲자궁경부암(여성) 만 20세 이상 ▲간암(고위험군)만 40세 이상(6개월 주기) ▲폐암 만 54~74세 중 30갑년 이상의 흡연력을 가진 흡연자가 해당된다.

 

특히 대장암은 만 50세 이상이면 매년 필수로 검진을 받아야 한다.

 

검진대상자는 국가 암검진 지정의료기관 전국 어디서나 검진을 받을 수 있으며, 임실군 검진 기관으로는 임실읍 푸른내과의원(위암, 간암, 대장암)과 오수면 이영승내과의원(위암, 간암)이 있다.

 

심 민 군수는“암은 조기에 발견해 치료할수록 완치율이 높아져 건강검진을 제때 받는 것이 중요하니, 미루지 말고 올해 안에 검진을 꼭 받고 건강을 지키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배우 이상윤, 다채롭게 물들인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