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자본주의학교' 론칭, 홍진경 MC 발탁 '설 연휴 첫 방송'
기사입력: 2022/01/17 [11:03]  최종편집: ⓒ 보도뉴스
김정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KBS가 설을 맞아 특별한 경제 관찰 예능 ‘자본주의학교’를 선보인다.

 

2022년 1월 31일 설 연휴 첫날 방송 예정인 KBS 2TV ‘자본주의학교’는 경제 교육이 필수인 시대, 10대들의 기상천외한 경제생활을 관찰하고 자본주의 생존법을 알려주며, 이를 통해 발생한 수익금을 기부하는 과정까지 담는 신개념 경제 관찰 예능이다.

 

‘자본주의학교’는 제목에서 알 수 있듯이 훗날 경제 주체가 될 10대들에게 진짜 돈공부를 알려준다. 이를 통해 10대는 물론 10대 자녀를 둔 부모, 예비 부모, 경제에 대해 잘 모르는 재테크 초보까지 전 세대가 공감하며 시청할 수 있는 특별한 경제 관찰 예능이 될 전망이다.

 

이런 가운데 1월 17일 ‘자본주의학교’ 제작진은 프로그램 론칭 소식과 함께 메인 MC 홍진경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2022년 가장 핫한 MC로 주목받는 홍진경은 공감을 이끌어내는 진행력, 리얼하고 유쾌한 입담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뿐만 아니라 10대 딸 라엘이의 엄마라는 점에서 그녀의 ‘자본주의학교’ MC 출격이 더욱 기대를 모은다.

 

‘자본주의학교’ 스튜디오 녹화에 참여한 홍진경은 라엘이 엄마로서 VCR 속 10대들의 경제생활에 몰입하고 놀라는 등 폭풍 리액션을 쏟아냈다. 홍진경은 딸 라엘이의 세뱃돈을 주식 계좌에 넣었다가 상장 폐지 직전까지 간 경험담까지 공개하며 10대들이 쉽게 경제를 배울 수 있는 예능 ‘자본주의학교’의 존재 이유에 크게 공감했다고. 특히 “’공부왕 찐천재’에서 ‘경제왕 찐천재’ 타이틀까지 노려보겠다”라고 프로그램을 향한 불타는 의지를 유쾌하게 전해 큰 웃음을 선사했다는 전언이다.

 

2022년 우리는 어느 때보다 경제 교육이 필요한 시대를 살고 있다. 이에 많은 재테크 예능들이 쏟아졌지만 ‘자본주의학교’처럼 10대들의 경제생활을 통해 경제에 대해 쉽게 다가갈 수 있는 예능은 없었다. 지금껏 어디서도 본 적 없고, 시도한 적 없는 특별한 경제 관찰 예능 ‘자본주의학교’. 2022년 설 KBS가 선택한 유일한 예능 ‘자본주의학교’가 궁금하고 또 기대된다.

 

한편 KBS 2TV ‘자본주의학교’는 MC 홍진경을 시작으로 순차적으로 직접 자본주의를 배울 10대 출연진들을 공개할 예정이다. ‘자본주의학교’는 1월 31이 월요일 밤 9시 50분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 KBS 2TV ‘자본주의학교’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내일’ 김희선, 도로 한복판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