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천안시
[천안시] 야외활동 시 진드기 매개 감염병 주의보
- SFTS는 사망까지 이어질 수 있어 예방수칙 준수 필수
기사입력: 2022/05/20 [11:23]  최종편집: ⓒ 보도뉴스
김정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천안시 감염병대응센터가 농번기와 야외활동이 증가함에 따라 시민들에게 진드기 매개 감염병 주의를 당부했다.

 

진드기 매개 감염병이란 세균이나 바이러스에 감염된 진드기에 물려 발생하는 감염병으로, 주로 농작업을 하거나 등산, 나물채취 등 야외활동을 하는 경우 감염 위험이 있다.

 

특히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이하 SFTS)은 2021년까지 국내 평균 18.4%의 치명률을 보였고 지난 16일 올해 처음으로 사망자가 나왔으나 예방백신이나 치료제가 없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SFTS는 주로 4월~11월에 SFTS바이러스를 보유한 참진드기에 물린 후, 고열, 오심, 구토, 설사 등 소화기증상이 나타난다.

 

시는 관내 고위험군과 시민들의 감염병 예방을 위해 오는 23일부터 기피제와 진드기매개 감염병 예방수칙 홍보물(리플릿, 포스터)을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보건지소·진료소 등에 배포할 예정이다.

 

진드기매개 감염병 예방수칙으로는 △긴 옷 입기 △기피제·돗자리 사용하기 △활동 후, 세탁 및 샤워하기 △진드기 물린 흔적 확인하기 등이 있다.

 

이현기 보건소장은“최선의 예방책은 진드기에 물리지 않는 것으로, 야외활동 시 예방수칙을 준수하고 2주 이내 증상이 발생하면 의료기관을 방문해 진료받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불후의 명곡' 백지영-황치열,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