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리와 안아줘', 시청자 울리는 감성 대본! ‘공감대’ 수직 상승!
글쓴이 : 김병화 날짜 : 2018.06.12 14:39



말 그대로 입덕했다가 망부석이 된다. ‘이리와 안아줘’가 시청자들을 울리는 감성 대본으로 입소문을 타며 연일 호평을 받고 있다. 특히 가해자와 피해자, 그리고 이들을 둘러싼 언론 등 인물들의 삶과 이해관계를 사실적으로 묘사하며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다.

 

MBC 수목 미니시리즈 '이리와 안아줘'(극본 이아람 / 연출 최준배 / 제작 이매진아시아, 컴퍼니 칭)는 희대의 사이코패스를 아버지로 둔 경찰과 톱스타가 된 피해자의 딸, 서로의 첫사랑인 두 남녀가 세상의 낙인을 피해 살아가던 중 재회하며 서로의 아픔과 상처를 보듬어주는 감성 로맨스다.

 

‘이리와 안아줘’는 범죄와 가해자에 대한 미화 대신 피해자와 남겨진 가족에게 위로를 전하는 이야기를 그려 나가고 있다. 극중 가해자의 아들인 채도진(장기용 분)은 개인적인 속죄를 위해 경찰이 됐고, 피해자들을 향한 사죄의 마음을 매회 전달하고 있다.

 

먼저 방송 첫 회, 경찰대학 면접장에서 도진은 “평소 가장 존경하는 사람이 누구입니까”라는 교수의 질문에 “살아남은 사람들”이라고 답했다. 이어 지원동기에 대해서도 강력범죄 근절과 생명에 대한 존엄을 지키고 범죄 피해자에 대한 “개인적 속죄를 위해서”라고 담담한 어조로 대답했다.

 

이는 가해자의 아들로 살아온 지난 세월에 대한 원망 대신 자신 보다 더 힘들었을 피해자에 대한 속죄로 남은 삶을 살겠다는 의지를 보여준 것으로, 이후 매 회차 등장하는 범죄 피해자와 그 가족을 향한 도진의 진심 어린 말들은 시청자의 마음을 움직였다.

 

1-2회에서 도진은 피해자에 대한 잘못된 소문을 바로잡으며 “피해자분의 명예가 어떤 식으로든 조금이라도 실추된다면, 가족분들한테는 몇 십 배의 고통으로 안 되돌아가겠습니까”라고 말했고, 3-4회에서는 폭행 혐의로 징역을 선고받은 형 윤현무(김상우 분) 대신 피해자 가족들에게 머리 숙여 사과했다.

 

7-8회에서는 범죄 피해자와 그 가족을 대하는 도진의 진심이 폭발했다. 도진은 집요하게 한재이(진기주 분)와 자신을 취재하고자 하는 기자 한지호(윤지혜 분)에게 “만약이란 가정은 살인을 저지른 범죄자에게 적용될 수 있는 가정이 아닙니다. 돌이킬 수 없는 범죄를 저지르는 순간 그 사람은 더 이상 어떤 동정이나 이해의 대상도 될 수 없습니다”고 일침을 가했다.

 

뿐만 아니라 ‘이리와 안아줘’에서는 피해자와 유가족들이 자극적인 이슈를 쫓는 언론으로 인해 2차적 피해를 입고 끝없이 고통받는 모습이 가감 없이 그려졌다.

 

기자들은 이름을 바꾸고 새 인생을 시작하려 애쓰는 도진과 재이를 찾아 끈질기게 취재했고, 결국 재이는 범죄 피해자라는 사실을 아웃팅 당했다. 그런가 하면 박희영(김서형 분)은 수많은 사람들의 목숨을 빼앗은 연쇄살인범 윤희재(허준호 분)와 손을 잡고 자서전을 발간해 피해자들의 고통스러운 기억을 수면 위로 끌어올리며 자신의 이익을 취했다.

 

이로 인해 9-10회에서는 희재에게 희생당한 피해자 유가족들이 도진의 대통령상 수상을 반대하는 모습이 그려졌고, 도진은 이들의 계란 세례를 온몸으로 받아내면서도 “죄송합니다. 정말 죄송합니다”라는 말만 되뇌어 시청자들의 가슴을 먹먹하게 만들었다.

 

이처럼 '이리와 안아줘'는 끝없는 피해로 아파하는 피해자와 유가족은 물론, 진심으로 사죄하고 있는 가해자 가족의 이야기도 함께 그리고 있다는 점에서 시청자들에게 높은 점수를 받고 있다. 무엇보다 이렇게 공감대가 형성된 두 주인공 남녀의 사연은 가슴 절절한 감정으로 시청자들에게 전달되면서 입덕 했다가 망부석이 돼, ‘이리와 안아줘’의 바다에서 헤어 나오지 못하는 마법을 부리고 있다.

 

한편, ‘이리와 안아줘’는 오는 13일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개표방송으로 인해 결방되고, 14일 목요일 밤 10시 15-16회가 방송된다.

 

<사진제공> 이매진아시아

 

전체 112738 현재페이지 1 / 3758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12738 ‘기름진 멜로’ 장혁의 전천후 활약, 그가 있어 든든하다 김병화 2018.06.19
112737 성남시장애인종합복지관, 장애인식개선 공모전 시상식 개최 김병화 2018.06.19
112736 ‘김비서가 왜 그럴까’ 강홍석, 두 손 공손 넥타이 준비! 박서준은 기겁! 김병화 2018.06.19
112735 엄마의 심장과 맞닿은 소리, 국악태교음악회 임희연 2018.06.19
112734 서울산업진흥원-한국전파진흥협회, ‘서울시 청년일자리 혁신분야 인력 양성’ 협력 최자웅 2018.06.19
112733 한국의 리릭송!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임희연 2018.06.19
112732 고양시 창릉동, 역사로 물드는 창릉동 마을 곳곳 김병화 2018.06.19
112731 고양시 화정1동, “복지사각지대 ZERO되는 그날까지!” 김병화 2018.06.19
112730 고양시 주교동, “노인 우울증, 혼자 고민하지 마세요” 김병화 2018.06.19
112729 고양시 화정1동, 나눔과 소통의 장 꽃우물 ‘별난장터’ 개최 김병화 2018.06.19
112728 고양시 주엽1동, 환경보전 위해 청소년과 함께한다 김병화 2018.06.19
112727 고양시 정발산동, ‘6월 정발산 둘레길 걷기모임’ 개최 김병화 2018.06.19
112726 동두천 커뮤니티센터 개관 기념, 재미와 추억의 공간으로 초대, ‘캠프보산 카니발 축제’ 개최 김병화 2018.06.19
112725 동두천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아동, 청소년 관련 기관 실무자 워크숍 개최 김병화 2018.06.19
112724 동두천시, 아동수당 6월 20일부터 사전 신청 접수, 9월 21일 첫 지급 김병화 2018.06.19
112723 동두천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출산문화 장려를 위한 “똑똑하고 게으른 대디 육아” 1기 수료식 김병화 2018.06.19
112722 동두천시 「2018년 소규모 기업환경 개선사업」 2차 발굴 지원 김병화 2018.06.19
112721 동두천시, 2018년 하절기 축산물위생 취약분야 점검 실시 김병화 2018.06.19
112720 동두천시 보건소, 2018년 지역사회건강조사 조사원 모집 김병화 2018.06.19
112719 동두천시 보건소, 국가 암검진 사업 연중 실시 김병화 2018.06.19
112718 동두천시 시민회관, 실외수영장 개장 운영 김병화 2018.06.19
112717 동두천시 송내동 사회단체장 월례회의 개최 김병화 2018.06.19
112716 동두천시 소요동, ‘찾아가는 복지상담의 날’운영 김병화 2018.06.19
112715 동두천시 상패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5차 정기회의 개최 김병화 2018.06.19
112714 동두천시 송내동 주민자치위원회, 관내 지역아동센터 2개소 직접 만든 쿠키 전달 김병화 2018.06.19
112713 동두천시 소요동, 생선구이전문점‘어전’과 착한식당 협약 김병화 2018.06.19
112712 고양시사회적경제지원센터, ‘메가쇼 2018 시즌1’ 사회적경제 공동관 운영 김병화 2018.06.19
112711 안산시, 위기협상전문가 양성 교육 실시 김병화 2018.06.19
112710 안산시, 코리아 마이스 엑스포‘베스트 프로모션상’수상 김병화 2018.06.19
112709 「2018년 안산시 청소년종합예술제」성황리에 마쳐 김병화 2018.06.19
 1  2  3  4  5  6  7  8  9  10 다음  3758 

나나, 보정이 필요 없는 몸매의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