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성남시
[성남시] 성남시 “설 명절 성수품 가격 비교해 보고 장 보세요”
물가안정 대책 추진…담합행위 등 불공정 거래 행위도 감시

기사입력: 2022/01/14 [09:17]  최종편집: ⓒ 보도뉴스
김정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성남시 물가 모니터 요원이 설 명절 성수품 가격 조사 중이다     ©성남시

 

성남시는 설 명절 물가안정 대책의 하나로 오는 2월 2일까지 사과, 배, 닭고기, 조기, 명태 등 16개 품목의 성수품 가격을 시 홈페이지에 게시한다.

 

시민들이 설 명절 성수품 가격을 비교해 장을 볼 수 있도록 하고, 유통점의 물가 인상 자율 통제를 유도하려는 취지다.

 

이를 위해 성남시 물가 모니터 요원 51명이 백화점, 대형할인매장, 전통시장 등 14곳을 돌며 대상 품목의 수요·공급·가격 상황을 살핀다.

 

각 매장의 농·축·수산물 가격 동향은 3일 간격으로 업그레이드해 시 홈페이지(분야별정보→경제→장바구니물가→명절성수품)에 공표한다.

 

불공정 거래 행위도 감시한다.

 

성남시 관계 부서와 소비자 단체, 축산물 감시원 등으로 꾸려진 3개반 20명의 점검반이 대형할인점, 전통시장 등 27곳을 불시에 방문해 가격표시제 미이행, 표시요금 초과 징수, 사재기, 담합행위 등을 점검한다.

 

위반 행위가 적발되면 경중에 따라 현지 시정조치, 과태료 부과, 공정거래위원회에 통보 조치를 한다.

 

이와 함께 설 연휴 기간 코로나19가 재확산하지 않도록 업소 종사자와 이용자의 마스크 착용 등 예방수칙 실천을 당부하기로 했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내일’ 김희선, 도로 한복판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