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파주시
[파주시] 긴급차량 우선신호 시스템 효과적 운영
기사입력: 2022/08/05 [09:27]  최종편집: ⓒ 보도뉴스
김정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파주시(시장 김경일)는 긴급차량 우선 신호 시스템이 효과적으로 운영되고 있다고 밝혔다.

 

긴급차량 우선신호 시스템은 119 응급차나 소방차가 목적지까지 신속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긴급차량 경로에 따라 교통정보센터에서 교통신호를 제어해주는 시스템이다.

 

파주시는 도·농복합지역으로 관할이 넓으며 출동거리가 멀고,농로 등 도로가 협소한 지역이 많아 골든타임 확보율이 39%로 전국 평균 65%보다 낮은 실정이었다.

 

이에 시는 2021년 9월부터 긴급차량 우선신호 시스템을 운영해 현재까지 출동 건수 635건, 평균 4.41km의 거리를평균 51.7km/h 속도로 이동해 골든타임 확보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지난 3월 문산읍 운천리 거주 70대 할머니의 호흡이 불안정하다는 신고를 받고 파주소방서에서 출발한 구급차는 퇴근시간에도 불구하고 긴급차량 우선신호 시스템을 이용해 약 5km 거리를 6분여 만에 도착, 심폐소생술을 통해 회복한 바 있다.

 

시는 시스템의 효율화를 위해 소방청, 도로교통공단,경기도, 파주시, 고양시가함께 관계기관 거버넌스 체계를 구축해 파주-고양간대형 화재 시, 신속 지원체계를 확보했으며, 지역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파주-고양 간 광역 긴급차량 우선신호 시스템 구축을 전국 최초로 추진하고 있다.

 

김경일 파주시장은 “파주시민의 생명을 지키기 위해 항상 고민하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배우 윤소이, 9등신 비주얼+남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