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영동군
[영동군] 2022 영동와인아카데미 개강, ‘와인전문가 양성’
기사입력: 2022/08/05 [11:32]  최종편집: ⓒ 보도뉴스
김정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내 유일의 포도‧와인산업 특구, 충북 영동군은 와인 전문인력 양성을 위해 2022 영동와인아카데미를 개강했다고 5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지난 4일 저녁 수강생 6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영동군농업기술센터에서 개강식을 가지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이 영동와인아카데미는 국내 와인산업을 이끌고 있는 영동군만의 특별프로그램으로, 와인 전문가를 양성하기 위한 기초 작업이다.

 

수료생들은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며, 영동와인산업의 발전과 영동와인 이미지 제고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올해는 와인신규반 41명, 와인투어반 23명, 총 2개반 64명이 아카데미에 참여한다.

 

* 관외 교육생 : 8명(서울, 경주, 세종, 아산, 옥천, 대전 상주) 관내 교육생 : 56명

 

참가모집시부터 군민들의 많은 관심과 수강 문의가 이어졌으며, 와이너리농가는 물론, 지역의 와인산업발전과 농산업 융복합화에 관심이 많은 군 공직자들도 다수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교육과정은 오는 11월까지 각 과정별로 월 3회 정도, 총 72시간 48강좌의 강의와 실습이 병행될 예정이다.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와 정부 방역지침에 따라 교육 일정이 변경되거나 일부 비대면 교육으로 진행될 수 있다.

 

와인신규반은 와인기초 상식, 와인서비스 매너 및 테이스팅 기법, 와인양조실습 등 초보자를 위한 교육과정으로 구성돼 있다.

 

와인투어반은 와인양조 실습, 양조장관리, 현장 및 토론 교육으로 진행되며, 와인전문가 양성에 초점을 둘 예정이다.

 

군은 와인전문가 양성으로 영동와인 산업 발전과 농촌활력화 증진을 도모한다는 방침이다.

 

장인홍 군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영동와인의 매력과 특징을 하나하나 배워가며, 와인 주산지 영동군에 대해 새롭게 알 수 있도록 내실있게 아카데미를 운영할 계획이다”라며 “수강생들이 영동와인 산업발전과 농촌활력화를 주도할 핵심 인력으로 성장하도록 교육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2008년 첫 문을 연 영동 와인아카데미는 지난해까지 총783명의 수료생을 배출했으며, 이들은 지역의 6차산업 핵심인력으로서 농촌에 새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배우 윤소이, 9등신 비주얼+남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