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영동군
[영동군] ‘2025 영동세계국악엑스포’유치 청신호
충북도, 엑스포 유치 적극 지원...
기사입력: 2022/09/22 [11:33]  최종편집: ⓒ 보도뉴스
이효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 영동군이 역점사업으로 추진중인 ‘2025 영동세계국악엑스포(이하 세계국악엑스포)’ 유치에 청신호가 켜졌다.

 

22일 군에 따르면 충북도가 세계국악엑스포 유치에 적극 지원키로 했다.

 

지난 20일 취임 후 첫 도정보고회로 영동을 찾은 김영환 충북도지사가 도민과의 대화 자리에서 세계국악엑스포 유치에 적극 지원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김 지사는 “영동의 국악은 전통적 문화적 측면에서 큰 자산이며 난계박연선생의 탄생지로 세계국악엑스포를 개최해야 한다.”며“충북도 차원에서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날은 김 지사의 세계국악엑스포 유치에 대한 열망을 재차 확인할 수 있는 자리였다.

 

앞선 16일 김 지사는 정영철 영동군수와의 면담 자리에서도 영동의 세계국악엑스포 유치에 강한 의지를 표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 군수는 △충북도 국악엑스포 전담TF팀 구성 △금년말까지 국제행사 개최 계획서 제출 △대외협력 업무 적극 협조 등을 건의했으며 이에 김 지사는 충북도 차원에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정 군수는“충북도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2025년 영동세계국악엑스포 유치에 한발짝 더 다가 설수 있게 됐다”라며“충북도의 지속적인 관심과 적극적인 지원을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군은 지난 2020년 국악엑스포TF팀을 구성해 △세계민속음악단체 초청공연 및 국제학술회의 △세계국악엑스포 기본계획 및 타당성 용역 실시 등 엑스포 유치 타당성을 검토하고 주민 공감대를 형성했으며 금년말까지 중앙부처의 검토를 거쳐 내년에 국제행사 승인 절차를 밟는다는 구상이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월수금화목토' 고경표, 웃긴데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