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슈돌' 파브르 단우 탄생! 사슴 벌레에서 가재까지 ‘맨 손으로 척척’!
기사입력: 2022/10/06 [10:46]  최종편집: ⓒ 보도뉴스
김정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슈퍼맨이 돌아왔다’ 단우가 숲 속 체험에 나서 꼬마 파브르의 면모를 뽐낸다.

 

내일(7일) 밤 10시 방송되는 KBS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450회는 ‘일상이 특별해지는 기적’ 편으로 꾸며진다. 이중 단연(단우+연우)남매는 아빠 김동현과 숲 속 탐험에 나서 각종 곤충과 식물 관찰에 나선다. 그런 가운데, 단우의 말문이 트여 수다쟁이 면모를 발휘한다.

 

공개된 스틸 속 단우의 모습은 꼬마 파브르가 따로 없다. 숲 속 탐험에 나선 단우는 놀라운 집중력을 발휘한다. 단우는 거침없는 손길로 사슴 벌레부터 가재까지 곤충을 직접 만지며 용감한 행동을 드러낸다고. 이어진 스틸 속 단우는 호기심이 가득한 표정으로 열매를 자세히 관찰하고 만져보며 궁금증을 해소하고 있는 모습. 무서워하는 기세 없이 맨손으로 곤충을 만지고 관찰하는 씩씩한 꼬마 파브르 단우의 모습이 사랑스러움을 최대치로 끌어올릴 전망이다.

 

한편, 말이 트인 단우가 수다쟁이로 변신한다고 해 기대감을 높인다. 표현력이 부쩍 좋아진 단우는 평소 좋아하는 곤충 앞에서 말솜씨를 폭발시킨다. 단우는 적극적으로 눈동자를 요리조리 굴리며 질문 퍼레이드를 펼친다. 단우는 숲 속 체험을 돕는 선생님에게 “이거 뭐야? 앞에 이거”라며 열매 탐색에 열정적으로 나서는가 하면, 연우에게 “우와 연우야 이것 봐. 오빠 이~만큼 넣었다”라며 동생 향한 다정지수까지 급상승한 모습. 단우는 “아 행복하다. 여기가 천국이야”라는 깜찍한 소감을 남겨 곤충보다 놀라운 단우의 모습을 선보인다.

 

그런가 하면, 연우는 먹보스의 저력을 과시한다. 연우는 자신의 얼굴보다 큰 옥수수를 양 손에 쥐고 하나를 다 먹는데 이어, 통 삼겹살에 군고구마까지 손쉽게 순간 삭제하는 먹방을 예고해 랜선 이모들을 절로 웃음 짓게 할 예정이다.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금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사진 제공|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재벌집 막내아들' 서로 다른 길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