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경기도
[경기도] ‘통합 비상 대응 태세’ 확립‥기관 협력 강화, 국민행동요령 책자 제작 등 추진
기사입력: 2022/11/21 [09:11]  최종편집: ⓒ 보도뉴스
김정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는 최근 북한 미사일 발사 등 한반도를 둘러싼 안보 상황이 엄중한 상황을 맞아 ‘통합 비상 대비 태세 확립’을 위한 유관기관 협력 강화에 나섰다고 21일 밝혔다.

 

이를 위해 지난 17일 경기도청 전시종합상황실에서 연제한 균형발전기획실장 주재로 군(軍), 경찰, 소방, 교육청, 병무청 등 도내 13개 유관기관 관계자들과 함께 ‘경기도 통합방위실무위원회’를 개최했다.

 

도는 먼저 각 유관기관에게 ‘민·관·군·경·소방 국가방위요소의 유기적 통합 대응 태세’ 확립을 위한 협력을 강화해 나갈 것을 제안했다.

 

특히 기관별로 비상 연락체계 등 분야별 비상 대비 태세 점검을 강화해야 함을 강조하며, 비상 상황 시 신속 대응과 더불어 안보상 누수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는 데 주력해 줄 것을 주문했다.

 

또한 민방위대 동원 즉응태세 유지, 주민신고망 재정비, 비상시 국민 행동 요령 홍보 등 비상 대비 태세 확립을 위한 경기도의 다양한 사업과 정책에 적극적으로 동참·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도는 이와 더불어 ‘비상시 국민행동요령’ 책자·홍보물을 새로이 제작, 31개 시군에 배포해 대 도민 홍보에 적극적으로 활용해 줄 것을 요청한 상태다.

 

‘비상시 국민행동요령’은 도민들이 안전디딤돌 앱 사용법, 민방공 경보의 의미, 화생방 상황 대처법, 비상시 대피 방법, 비상 상황 필수 물품 등을 알기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그림과 표로 정리해 놓은 책자·홍보물이다.

 

이와 관련, 각 시군에 읍면동 사무소 등 주요 주민 이용시설에 해당 책자와 홍보물을 비치, 관리할 수 있도록 협조 공문을 발송할 방침이다.

 

연제찬 경기도 균형발전기획실장은 “앞으로도 경기도 통합방위회의를 통해 유사시 도민의 생명과 안전을 확보하기 위한 기관 간 협력 증진과 소통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며 “도민들이 안심하고 생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 보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재벌집 막내아들' 서로 다른 길
주간베스트 TOP10